12 C
Auckland
2019, 04, 23, 화요일

크라이스트처치 이슬람 사원 총기 사건 위한 기도

지난 3월 15일 금요일에 있었던 크라이스트처치 이슬람 사원 총기 사건으로 뉴질랜드뿐만 아니라 세계가 충격에 빠졌다. 반 이민주의...

구원으로 초대

하나님은 사람을 하나님과 사랑의 관계를 맺도록 지으셨다. 하지만 사람은 하나님과 멀어져 자기 길로 갔다. 그 길은 죄와 사망의 길이다.

캄보디아 도시 빈민 지역에 쌀 나눠

빵과 복음이 함께 가야 할 프놈펜 보레이 게일라 지역 월드 사랑의 선물 나눔 운동 캄보디아지부(지부장, 추인실선교사)에서는 지난 3월...

금주의 신문 PDF보기

복음과 교회

예수님께서 눈물을 흘리셨습니다

나사로가 죽은 뒤, 예수님께서는 이미 그가 다시 살아날 것을 아셨지만 마리아와 함께 있던 이들이 우는 것을 보시고 ‘심령에 비통히 여기시고 불쌍히’여기셨습니다.

HOPE 프로젝트-2019년 부활절

"그가 어떤 사람은 사도로, 어떤 사람은 선지자로, 어떤 사람은 복음 전하는 자로, 어떤 사람은 목사와 교사로 삼으셨으니 이는 성도를 온전하게 하여 봉사의...

이민과 신앙

이슈와 컬럼

신뢰

Care giver로 일을 시작한 지 얼마 안 돼서 노인 한 분을 만났다. 그때 그분의 나이가 99세였고, 올해 4월이면 101세가 된다고 하니 벌써...

기다림

그 사람은 바로 나

교회소식

문화와 예술

토머스 하디의 “테스”

"테스 엔젤, 당신을 사랑하기 시작했기에 전 영원히 당신을 사랑해요. 어떤 변화가 있든, 어떤 굴욕스러운 일이 있든 당신은 당신 자체이기에 더 이상 바라지...

4월 첫째 주 찬송/4월 둘째 주 찬송

4월 첫째 주 찬송/160장(통합150장) 무덤에 머물러 미국 찬송의 거장인 로우리(Robert Lowry, 1826-1899)목사님이 작사 작곡한 찬송 ‘무덤에 머물러’는 1874년에...

3월 셋째 주 찬송/3월 넷째 주 찬송

3월 셋째 주 찬송 251장(통합137장) 놀랍다 주님의 큰 은혜 찬송시 ‘놀랍다 주님의 큰 은혜’는 일생을...

루이스 캐롤의 “이상한 나라의 앨리스”

"넌 누구지?” 애벌레가 물었다. 이건 대화를 활기차게 시작하는 방법은 아니었다. 앨리스는 수줍어 하며 대답했다.

3월 첫째 주 찬송/3월 둘째 주 찬송

3월 첫째 주 찬송/285장(통합209장)주의 말씀 받은 그 날 초대 한국교회의 ‘대한크리스도인회보’에서 그 당시 가장 많이 불리던 찬송, 그러니까 소위...

발행인의 창

그 사람은 바로 나

공덕 십자로

전도와 선교

최근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