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 음성에 응답하는 삶>>

헨리&리처드 블랙커비 지음/ 윤종석 옮김 2003, 두란노

0
2

미국의 가장 영향력 있는 영적 지도자 중의 한 사람인 저자 헨리 블랙커비(Henry T. Blackaby)는 선교사로, 목사로 하나님을 전하고 경험하는 일에 헌신해 왔다.

백악관과 미국 국방부, 유엔(UN)을 비롯해 지금까지 114개국에서 강연을 했으며, 블랙커비 미니스트리즈 인터내셔널(Blackaby Ministries Iinternational)을 설립하여 사람들이 하나님을 경험하는 삶을 살도록 다방면으로 돕고 있다.

공저자 리처드 블랙커비Richard Blackaby)는 헨리 블랙커비의 다섯 자녀 중 장남이며, 블랙커비 미니스트리즈 인터내셔널의 회장으로 전 세계를 다니며 영적 리더십과 크리스천의 삶에 대해 강연을 한다.

《제한 받지 않는 하나님》을 비롯해 28권의 책을 썼으며(공저 포함), 캐나다 남침례신학대학교에서 13년간 총장을 역임했다.

이 책의 주제는 “하나님은 오늘도 사람들에게 말씀하시는가? 만일 그렇다면 어떻게 말씀하시는가?” 이다. 이 질문에 대한 대답의 양극단을 저자는 설명한다.

한쪽 극단에는, 성경을 하나님이 사람들과 의사소통하시는 유일한 통로로 보는 사람들로서 이들은 하나님이 우리의 삶에 날마다 깊이 개입하시며 다양한 통로로 말씀하신다는 사실을 좀처럼 믿지 않는다. 승리하는 그리스도인의 삶을 살기 위해 우리가 알아야 할 모든 것이 성경에 있고, 하나님은 그 진리를 우리 스스로 적용할 자유를 주셨다는 것이 그들의 입장이다.

반대쪽 극단에는 성경의 확인이 거의 혹은 전혀 없이 개인의 경험을 강조하는 사람들이 있다. 이들은 오늘 자기가 들은 하나님 말씀이 성경 말씀보다 우위에 있는 것처럼 행동하기도 한다.

신앙생활에 있어서 자신의 사사로운 해석 쪽으로 심하게 치우치고, 경험을 좇으며 감정에 지배 당하는 경향이 있다. 하나님의 계시를 빌미로 남들을 조정하기도 한다.

또 다른 사조로, 교리를 강조하고 그리스도인의 경험을 대수롭지 않게 여기는 입장이다. 이 입장은, 하나님은 자기 사람들과 꾸준히 대화하며 그리스도인은 그분과의 역동적 관계 속에서 살아간다는 점을 반박하고, 하나님의 인격적 인도 가능성을 싸잡아 거부하면서 생명 없는 교리 체계를 선택한다. 그들은 하나님은 꾸준히 시간을 내서 보통 사람들과 일상사를 얘기하기에는 너무 차원 높으신 분이라고 생각한다.

그러나 이 책의 주장은 “하나님은 우리를 그분과 교제하는 존재로 지으셨다(요한복음 17:3; 요한일서1: 1-4). 그분은 우리와 친밀한 인격적 관계를 원한다. 그래서 반드시 우리에게 말씀하신다. 그 관계에 커뮤니케이션은 필수다.” 이다.

이 책은 하나님의 음성을 분명히 알아듣도록 돕기 위한 것이다. 하나님께서는 말씀하시되 이미 성경에 계시된 내용과 상충되는 새로운 자기 계시를 주시지는 않는다.

그보다 하나님은 당신 삶의 구체적 상황에 성경을 적용시키려고 말씀하신다. 당신에게 말씀하실 때 하나님께서는 성경책을 새로 쓰시는 것이 아니라 이미 성경에 말씀하신 바를 당신 삶에 적용하시는 것이다.

저자는 이 책에서 하나님께서 말씀하시는 다양한 방법, 하나님의 음성과 세상의 음성들과 분별하는 방법과 하나님 음성에 더 집중하고 반응하는 법 등에 대하여 성경에 근거하여 충실하게 설명하고 있으며, 교회사의 위대한 그리스도인들의 사례도 인용하고, 저자 둘의 구체적인 사례들도 포함시켰다.

또한 하나님 음성을 듣는 것에 관한 질문들(Q&A), 예를 들면“내게 하나님의 말씀으로 느껴지는 부분에 우리 교회가 응답하지 않을 경우 어떻게 해야 하는가? 하나님 말씀을 선뜻 행할 교회를 찾아야 하는가? 아니면 그냥 남아 있어야 하는가? 우리 교회 지도자들에게 이의를 제기하는 것은 옳은 일인가? 아니면 설사 그들이 잘못됐다고 생각되더라도 그들의 권위에 복종하는 것이 내 의무인가?”,

“나는 하나님이 내게 명하신 일을 알지만 배우자와 자녀들은 순종할 뜻이 없다. 이럴 때는 어떻게 해야 하는가? 가족들과 헤어져 나 혼자 가야 하는 경우도 있는가?”,
“하나님께도 ‘제2안’이라는 것이 있는가? 내 인생을 향한 하나님의 ‘제1안’을 놓친 것 같아 두렵다.”등에 대한 대답도 도움이 될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