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식

“엿새 동안은 일할 것이요 일곱째 날은 쉴 안식일이니…”

“일곱째 날은 네 하나님 여호와의 안식일인즉 너나 네 아들이나 네 딸이나 네 남종이나 네 여종이나 네 소나 네 나귀나 네 모든 가축이나 네 문안에 유하는 객이라도 아무 일도 못하게 하고 네 남종이나 네 여종에게 너 같이 안식하게 할지니라.”(신명기 5:14)

사진/남섬 Tekapo 호수의 안식

_박현득의 뉴질랜드 사진 여행기 중에서

이전 기사리스트의 교향곡
다음 기사옆집 엄마가 아닌 내 아이에게 물어보라
박현득
1978년에 해외 연수를 갔다가 카메라를 구입한 이래 사진 찍는 것이 재미있어 짬만 나면 카메라를 들고 여행 다니며 풍경 사진을 즐겨 찍어왔다. 하나님께서 지으신 멋진 풍경을 카메라를 통해 사진으로 표현하여 독자와 함께 감사하며 찬양하고자 포토에세이를 연재한다.